비발인솔 칼럼

비발인솔은 고객의 발건강을 항상 생각합니다.

게시글 검색
소리 없는 불청객, 발 냄새
비발인솔 쇼핑몰
2017-10-16 17:48:41

 

"추운 날씨에도 문제! 발 냄새"

 

 

무더운 여름에만 발 냄새가 걱정되는 것이 아니다. 점점 추워지는 요즘과 겨울에도 발 냄새는 많은 사람들에게 고민이고 고통일 수 있다. 추워지면 각종 보온용품을 사용하게 된다. 하지만 보온을 선택하게 되면, 통풍에 문제가 생겨 발에서 생겨나는 땀이 세균과 함께 각질층을 분해시키면서 ‘이소발레릭산’이라는 악취성 화학물질을 발생시킨다. 이 같은 증상의 원인은 다양하지만 추운 날씨에 스타킹, 가죽신발, 어그부츠 등을 신어 땀의 배출을 막는 것 또한 하나의 원인이다.

 

 

 

 


 

"세균 증식의 최적 조건"


 

발바닥에는 땀샘 분포가 많다. 그렇기 때문에 땀이 많이 날 수밖에 없는 것이다. 발에 땀이 나면 신발 안은 습한 환경이 되며 세균이 서식하기에 최적의 조건을 만들게 된다. 땀 배출 외에도 피부 질환이나 심한 당뇨 등 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 갑자기 발 냄새가 심해질 수도 있다. 세균 증식은 발 냄새와 더불어 무좀 및 습진을 유발할 수 있어 추운 날씨에도 각별한 신경이 필요하다.

 

 

 


 

"남들에게 들키고 싶지 않는"


 

발 냄새로 고통을 받고 있는 사람이라면 공감할 수 있는 남들의 시선, 예를 들면 좌식으로 되어 있는 식당에 간다면 항상 신경이 쓰일 것이다. 추운 날씨에 실내의 공기는 따뜻하고 무겁기 때문에 더더욱 냄새가 나는 것 같은 느낌일 것이고, 그로 인해 신경을 더더욱 쓰일 것이다. 이처럼 남들에게 들키고 싶지 않은 나만의 콤플렉스가 들키면 어쩌지 하는 생각들로 많은 사람들이 고통스러워 하고 있다.

 

 


 

"땀 배출을 원활하게"


 

추운 날씨에 걸맞게 두꺼워지고 보온에 신경을 쓴 신발을 많이 신고 다닐 것이다. 보온성은 뛰어나겠지만, 발의 온도는 높아지고 그로 인해 발에 땀은 발생되지만 배출은 되지 않으니 발 냄새와 각종 발 질환에 노출되기 쉬울 것이다. 이렇게 신발 안의 온도가 높고 습한 환경으로부터 생기는 발 냄새와 각종 발 질환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선 신발 속 통기성에 신경 써야 한다. 땀 배출을 원활하게 돕는 신발 깔창을 착용하는 것이 좋으며 면 양말을 신는 것이 좋다. 또한 일상이 끝난 후 족욕을 하는 등의 발의 피로도를 낮춰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편함과 쾌적함을 동시에"


 

발 냄새는 발 건강과 직결될 수도 있다. 장시간 습하고 더운 상황에 발이 노출 되어있으면 무좀, 습진 같은 질환이 생길 수 있고, 세균들이 다른 신체 부위로도 옮겨갈 수 있는 것이다. 이런 것들을 예방하기 위해선 발이 쾌적해야 하는데, 신발을 항상 갈아 신을 수는 없다. 그 때 비발인솔의 기능성 깔창을 착용해보는 건 어떨까? 비발인솔의 기능성 깔창은 다용도 깔창으로 일상생활은 물론이고 야외생활을 할 때에도 효과적인 제품이다. 발이 받는 피로감과 압력을 줄여주고, 항균&항취기능이 있어 발 위생에도 안성맞춤이다. 또한 통풍성이 탁월한 원단을 사용하였기 때문에 발의 쾌적함이 유지된다.

 

 

 


 

"보송한 발"


 

애기 발을 보면 보송하고 예쁘다. 예전 어른들 중에는 무좀과 습진, 발 냄새는 열심히 일하고 열심히 살아온 증표라고 하는 분들도 있다. 그럴 수도 있다. 하지만 건강적으로는 아니다. 이제는 건강을 챙겨야 한다. 애기 발같이 되돌아갈 순 없겠지만 비발인솔과 함께 노력을 한다면 무좀, 습진, 발 냄새는 없는 그런 발이 될 수 있을 것이다.